[경상매일신문=김진현기자]영양군은 오는 18일 저녁 7시 영양군 문화체육센터에서 경북도가 주최하는 인구정책 창작뮤지컬 ‘피노키오 이야기’가 공연한다고 밝혔다.‘피노키오 이야기’는 기존에 알고 있던 피노키오 이야기가 아닌 창작극이다. 세미뮤지컬 형식의 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전체관람가 공연이며, 공연 시간은 약 40분 정도이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선착순으로 입장 가능하다.경북도에서는 인구감소 대응을 위해 `2023년 경북도 범도민 인식개선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고착화된 저출생 사회 분위기로 인한 출산율 저하 및 인구감소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경북 주도형 범도민 인식개선사업이다.이 사업은 이번 영양군에서 시행하는 인구정책 창작극 공연을 비롯해 총 6개의 사업을 시행 중이며, 영양군은 ‘인구정책 창작극 공연’ 및 ‘젊은 경북, 청춘 동아리 활동’ 사업 등 두 가지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오도창 영양군수는 “영양군의 인구감소 및 저출생 문제는 이미 심각하다”며, “이러한 문제들에 모두가 공감하고 출생 친화적인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도록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