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는 27일 시청 상황실에서 정병윤 부시장, 최상길 시의회 의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새해들어 처음으로 의회와 집행부가 한자리에 모여 시정현안 및 지역사회 발전 등에 관한 간담회를 가졌다. 집행부는 임시회에 앞서 사전 설명이 필요한 경산시 행정기구 설치 조례, 지방공무원 정원 조례 및 대규모 점포 등 의무 휴일 지정 등 조례 개정계획과 산학연관 협력을 위한 지원사업, 국제교육도시연합회(IAEC) 가입, 시청사 사무실 확보 계획 등 현안사업에 관한 협력을 의회에 구했다. 의회에서는 건축 중인 삼성현역사문화공원에 대한 효율적 운영 방안을 비롯해 농업기술센터 조직의 유연하고 합리적 운영의 필요성 등에 관한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이번 간담회는 시정과 의정을 함께 논의하는 과정에서 집행부와 의회가 견제와 균형으로 서로를 존중하며, 시민의 작은 소리에도 합리적 대안을 찾을 수 있도록 소통의 기본정신을 확인하고, 시정 운영의 주체로서 동반자적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 정병윤 부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의회와 집행부가 소신과 원칙을 지키며, 주장과 설득의 조화로 책임을 다하는 시정을 실현해 지역발전과 시민의 행복을 위해 서로 손잡고 나가자”고 말했다. 경산=조윤행기자 joyh@ksmnews.co.kr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