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은 낙동강유역환경청에서 주관한 낙동강수계 특별지원사업 공모에서 구복 4E-클린마을 조성이 1위로 선정돼 사업비 225백만원를 확보했다. 이번 공모사업은 구복 4E-클린마을 조성사업으로 금천면 갈지리에 위치한 30세대의 작은 마을로 마을 앞 도랑의 수질 및 정화 능력을 향상해 자연환경보존 및 주민생활환경 개선으로 삶의 질을 높이고자 사업계획을 제출해 선정됐다. 공모사업의 주제는 도랑이 살아 숨쉬는, 생태적으로 건강하고 살기 좋은 옛 고향의 정취를 담아내는 ‘4E-클린마을’로 친환경적(Environmental)이고 생태(Ecological)가 살아 숨 쉬며 모두가 잘 사는(Economic), 활기찬(Energetic) 마을을 조성해 찾아가 쉬고 싶은 생활환경조성사업이다. 이번 공모로 확보한 사업비 225백만원은 도랑살리기(하천정비 및 정화활동), 수변 쉼터조성, 쓰레기 분리보관시설 설치 등 세부사업을 추진해 금년에 완료할 계획이다. 청도군관계자는 “본 특별지원사업으로 오염된 소하천을 정비해 자정작용 등 하천의 기능을 회복하는 하천으로 수질을 개선하고 소하천의 친수성과 쾌적성 향상과 더불어 수변공원 조성을 통해 아름답고 살기 좋은 싱그린 청도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며, 금천면 갈지리 마을과 MOU체결을 통해 주민들의 자발적인 환경정화활동의 지속적 추진과 유지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