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는 지난 2일 봉곡동 자전거 안전교육장에서 ‘제23기 주부자전거교실’ 개강식을 가졌다. 구미시 주부 자전거교실은 지난 2010년 9월부터 생활밀착형자전거 이용문화확산을 위해 자전거 이용 의사는 있으나 타는 방법을 몰라 자전거를 이용하지 못하고 있는 주부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시작해 그동안 전체 22개 기수 650여 명이 수료했다. 기별로 35명씩 신청을 받아 구미시 자전거안전교육장 (봉곡동, 동락공원)에서 하루 2시간씩 4주 동안 전문 강사로부터 이론과 실기 교육을 병행해 체계적인 교육이 진행되고 있다. 이번 ‘제23기 주부 자전거교실’은 지난 2일부터 30일까지 18일간 진행되며 하루 2시간씩 전문 강사로부터 자전거관련 안전법규 및 운행방법 등 이론과 안전장구 착용법, 도로주행방법 등 실기를 병행해 체계적인 교육이 진행된다. 자전거 타기는 녹색생활 실천의 첫 걸음으로써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유산소 운동이며 성인병 예방과 근력강화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어 자전거 교육에 참여한 주부들의 호응이 아주 높다. 이성칠 녹색정책담당관은 “나부터 탄소 줄이기에 동참하는 자전거타기로 건강하고 행복한 구미를 만들어 명품 구미의 위상을 더해 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4년 하반기 ‘24기, 25기, 26기 주부자전거교실’은 오는 9월 2일부터 11월 27일까지 초급반과 중급반으로 나눠 각각 35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4주간 이론과 실기 교육으로 70% 출석하면 수료하게 된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