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여성복지회관은 지난 28일 30여명의 결혼이민여성이 함께 빵과 쿠키를 만드는 ‘맛있는 나눔, 베이커리 교실’을 운영했다. 이날 진행된 베이커리 교실은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을 위한 간식을 직접 만들어 보고 결혼이민여성의 적성과 소질을 개발하는 기회 제공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수업에서 만들어진 빵과 쿠키를 교육생이 직접 시 장애인종합복지관에 전달해 교육의 의미를 더하고 지역사회 나눔 실천을 위해 정성스럽게 만든 빵을 포장하는 여성들의 얼굴에는 소박하지만 행복이 넘쳤다. 이날 수업을 보조하기 위해 참여한 김성순(39, 중국)씨는 “평소 여성복지회관 시민사회교육을 통해 제과제빵기능사를 준비하고 있는데 오늘은 다른 이주여성들에게 그 동안 배운 지식과 빵 만드는 즐거움을 함께 나누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이현숙 여성복지회관장은 “앞으로도 지역의 결혼이민자와 다문화 가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취ㆍ창업 교육을 운영해 다문화 가족의 사회ㆍ경제적 참여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