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청 공무원들로 구성된 우리진 봉사단은 생계유지가 어려운 취약계층 긴급생계비를 전달해 훈훈함을 더해 주고 있다. 우리진 봉사단은 울진군청 공직자 40여명으로 지난 2006년 8월에 발족해 ‘봉사는 세상을 살아가는 최고의 지혜’라는 슬로건으로 지역 내 후미진 곳을 찾아 회원들이 자체 마련한 기금으로 저소득 가정집 수리, 일손돕기, 장애인 지원, 중학생 해외연수 지원, 동네방네 도시락 지원 등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 왔다. 이번에 전달된 긴급생계비도 가정의 달을 맞아 회원들이 십시일반 내놓은 회비로 마련된 것으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취약계층 5가구에 세대별 50만원씩 250만원을 전달했다. 김정한 우리진봉사단 회장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소외감을 느끼기 쉬운 어려운 이웃들에게 우리진봉사단이 전달한 사랑의 성금이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을 지속적으로 돌아보는 좋은 봉사단으로 거듭 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