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이 들어서는 지역이 불황에 강한 투자처로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까지 계속된 부동산 경기 침체 속에서도 삼성, LG 등 대기업이 자리잡은 경북 구미 등 기업도시들은 나홀로 상승세였다. 대기업이 입주하면 근로자 인구가 증가하기 때문에 주택 수요가 급증하게 된다. 특히 구매력이 높은 대기업 임직원이 선택하는 곳곳마다 단지 이미지가 좋아지고 집값이 상승하는 등 이른바 대기업 입주 효과를 톡톡히 보여주고 있다. 경북 구미시에는 LG그룹은 LG디스플레이 중소형 디스플레이 패널 투자, LG이노텍 광학산업, LG전자 태양광산업 등 2008년부터구미공단에 7조 1500억원을 집중투자 하고 있다. 또한 삼성그룹의 신수종사업 중 첨단의료기기 분야인 삼성메디슨이 2012년 경주에서 구미로 증설 이전했다. 이러한 대기업의 집중투자로 인해 구미산업단지는 지난해 7월 10만이 넘는 근로자수를 달성했으며, 인구 증가에 따라 이 지역에 분양한 단지들 또한 우수한 청약결과를 나타냈다. 대기업이 들어서는 지역 내 부동산시장의 열기가 달아오르면서 인근 분양단지가 주목을 받고 있는 것이다. 지난 6월 분양한 ‘구미 원호 세영리첼’이 전 타입이 1순위에서 마감됐으며 역시 지난 12월에 선보인 ‘e편한세상 봉곡’ 또한 10.96대 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에 전 타입이 마감됐다. 구미국가산업단지 배후주거지로 주목받고 있는 칠곡 남율2지구에서 지난해 3월과 6월 ㈜효성이 선보였던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1·2차’ 역시 계약을 시작한지 각각 5일과 6일만에 100% 계약을 마쳤을 정도다. ㈜효성이 한 지역내에서만 2차례 이상 신규 분양을 하고도 성공했다는 점이 주목을 받고 있다. 주택경기 침체로 까다로워진 청약자들이 가격경쟁력과 입지여건이 뛰어난 곳에만 선별 청약하는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는 상황에서 건설사들이 특정지역에 수차례 분양을 한다면 해당 사업지의 사업성이 검증됐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이들 아파트는 브랜드타운을 형성하면서 단순히 규모가 큰 것을 넘어 단지 내 없는 게 없는 작은 도시 형태로 지어지는 게 일반적이다. 단지 안으로 초등학교, 중학교 등의 교육시설이 들어서는가 하면, 각종 상업시설과 편의시설도 풍부하다. 업계 관계자는 “신도시의 축소판이라 볼 수 있는 이들 아파트는 편의성이 높아 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많은 편”이라며 “건설사 입장에서도 미니 신도시급 아파트 공급에 따른 홍보 효과가 크기 때문에 특히 신경을 써서 짓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향후 랜드마크로 거듭나는 데도 유리하다”고 설명했다. ㈜효성이 경북 칠곡군 석적읍 남율2지구 15블록에 분양하는 ‘남율2지구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3차’가 가장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효성은 지난해 남율2지구에 1차와 2차 1139가구를 공급하면서 남율2지구가 대표적인 효성해링턴시티로 거듭났다. 여기에 이달 남율2지구 내 명당자리에 ‘남율2지구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3차’까지 더해지면 약 2,000여가구에 이르는 ‘해링턴시티’를 형성하게 된다. 일반주택 1,000여 가구까지 공급되면 약 1만 명 이상이 거주하는 미니신도시급 주거타운으로 탈바꿈된다. 이 단지는 남율2지구 내 가장 좋은 입지로 평가 받는 지구 입구 맨 앞자리에 위치하고 있어 구미 산업단지로 출퇴근하는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단지 앞 67번 국도를 이용하면 구미산업3단지까지 차로 5분, 1산업단지까지 15분이면 닿는다. ‘남율2지구 효성해링턴 플레이스3차’는 대부분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일조권을 극대화했으며, 일부 세대는 지구 앞을 지나는 낙동강을 막힘 없이 조망할 수 있다. 더욱이 구미산단5단지(하이테크벨리)조성, 4단지 확장, 1단지 리모델링 등 굵직한 대형 국책사업이 추진 중으로 추가 인구 유입까지 예상돼 ‘남율2지구’가 배후 주거단지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남율2지구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3차’는 지하 3층~지상 18층, 10개동, 총 835가구로 지어진다. 전용면적 △59㎡ 216가구 △74㎡ 478가구△84㎡ 141가구등 중소형 주택으로만 구성된다. 특히 최근 틈새평면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전용 74㎡가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견본주택은 구미 수출탑 인근에 마련됐으며, 입주는 2016년 7월 예정이다. (분양문의 : 054-443-5990).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