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은 당뇨환자의 합병증으로 인한 사망 및 질환 예방을 위해 당뇨합병증 예방사업을 이번달부터 12월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합병증 예방 검진대상자는 당뇨환자를 대상으로 신청 순서에 따라 선착순 600여명 검진이 진행되며 이번 검사는 안과검사(안저검사)와 소변검사(미세단백뇨검사) 2개 분야로 나누어 진행된다. 안저검사는 보건소와 협약 체결한 영덕 경대안과의원에서 미세단백뇨검사는 환자 본인이 직접 보건소나 보건진료소에 방문해 소변검사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한편 당뇨합병증의 대표적인 증세로는 당뇨병성 망막증, 관상동맥 질병, 당뇨병 신경장애 등이 있으며 이들 질환은 지속적인 정기검진을 통해 예방ㆍ관리해야 하고 특히 당뇨병으로 1년 이상 투약한 환자의 경우에는 심뇌혈관으로 인한 사망률이 높기 때문에 합병증 예방을 위한 조기 검진이 매우 중요하다. 이윤수 영덕군보건소 건강관리담당은 “당뇨병은 초기부터 철저한 혈당 조절이 필요하며 이번 검사 결과 이상 소견자에 대해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당뇨합병증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영덕=박윤식기자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