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3일 영덕군청 대회의실에서 남부지방산림청, 안동ㆍ양산항공관리소, 영덕군, 포항시, 울진군 6개 기관은 경북 동해안 대형산불 공동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김판석 남부지방산림청장, 이범용 영덕군 부군수, 김경원 울진군 부군수, 오훈식 포항시 도시녹지과장, 김주현 안동항공관리소장, 김형규 양산산림항공관리소장 등 산림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동해안 지역은 지역 특성상 봄철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으로 산불발생시 대형산불로 확산될 우려가 높으며 작년 3월에 발생한 포항ㆍ울진 산불 등 대형산불의 70%가 동해안 지역에서 발생했다. 이번 협약으로 경북 동해안 지역의 대형산불 예방과 진화에 대한 공조를 강화해 국ㆍ사유림 구분없이 신속한 초등 대응이 가능했으며 기관간 상호 지원ㆍ협조를 통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은 물론 소중한 산림자원을 산불로부터 보호할 수 있게 됐다. 이범용 영덕군 부군수는 “전국 최대 송이 생산지인 우리군의 경우 군 전체 면적의 81%가 산림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봄철 강한 바람과 건조한 날씨로 대형산불 발생 가능성이 매우 높은 실정이다”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