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는 오는 14일 ‘2014 정월대보름 행사’가 진량읍 봉회1리 들녘과 남천면 대명2리 남천변에서 오후 4시부터 각각 열린다. 정월 대보름은 우리나라 고유 명절 중 하나로 이날에는 마을별로 지역민의 건강과 풍년을 기원하는 동제, 이가 튼튼해진다는 부럼 깨기,지신밟기, 쥐불놀이, 줄다리기 등 많은 풍습이 전해지고 있다. 그중에 짚이나 솔가지 등을 모아 보름달이 떠오르기를 기다려 한해의 액운과 각자의 소원을 담아 불을 지르는 달집태우기는 정월대보름의 풍습이다. 또한 이번 진량읍 봉회1리 들녘과 남천면 대명리 남천변에서 개최되는 행사에서도 윷놀이, 투호던지기, 풍물놀이, 기원제, 쥐불놀이, 달집태우기 등 다양한 볼거리와 대보름 먹거리가 준비돼있다. 한편 경산시는 시민들에게 잊혀져가는 우리 고유의 세시풍습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고 조상님들의 여유로움과 지혜를 체험하게 해줄 대보름 행사에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