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은 제4회 문화재 방재의 날을 맞아 금천면 신지리에 소재한 운남고택(도 민속자료 제174호)에서 청도군, 경산소방서 금천119안전센터, 청도경찰서 금천파출소, 의용소방대와 합동으로 소방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화재 발생 상황을 가상해 화재 진압훈련, 응급조치 등 재난에 대비한 소방훈련을 실전과 같이 전개했다. 이 지역은 국가 및 도 지정문화재 건조물이 밀집돼 있어 화재 발생시 대형피해의 위험이 높아 이번 행사는 의미가 크다. 청도군 관계자는 “화재에 취약한 목조문화재가 많기 때문에 지속적인 소방훈련을 실시해 화재를 예방하고 초기대응능력을 키워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