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는 설 연휴기간 중 원활하고 안전한 수송체계를 구축해 교통수요에 원활히 대처하고 귀성객의 교통편의와 안전한 이동을 위해 ‘설 맞이 교통종합대책’을 마련했다고 23일 밝혔다. 설 맞이 교통종합대책에는 교통안전시설물 점검ㆍ정비, 대중교통 안전수송대책, 영천 큰장 교통소통대책 등이 포함됐다. 설 명절 대목 장인 오는 27일부터 교통정체가 심한 영천공설시장, 영천역, 버스터미널 등에 영천경찰서 및 교통단체(모범운전자회, 해병전우회, 특전동지회)의 협조를 얻어 매일 100여 명의 인력이 교통질서 계도활동을 전개한다. 깨끗한 시가지 조성을 위해 교통안전시설물 점검 및 정비를 실시하고 귀성객의 안전을 위해 운송업체 및 터미널 시설ㆍ장비 등 준수사항에 대해 일제 지도점검과 운수종사자 교육을 실시한다. 또한 연휴기간 동안 택시부제 조정 또는 해제, 시내버스 증회 운행으로 귀성객의 교통편의를 도모할 계획이다. 국립영천호국원 국립묘지를 찾는 참배객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국립영천호국원, 영천경찰서, 영천시가 합동으로 교통소통 대책을 수립해 국도 28호선 등 주요지점에 인력을 배치하고 교통정체 해소 및 참배객을 안내할 예정이다. 양국환 생활경제교통과장은 “귀성객들이 안전하게 고향을 다녀갈 수 있도록 교통소통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교통기관과 운수업 관계자들도 양보운전, 안전띠 매기, 운전 중 DMB 시청 및 전화사용 금지 등 교통법규를 준수해 즐겁고 뜻 깊은 명절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달라”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