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은 청도천과 동창천 지방하천 정비사업에 올해 172억3,400만원을 투입해 친수공간조성과 재해예방 사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현재 시행 중인 청도천 생태하천 조성사업에 총 사업비 220억원 중 74억을 투자해 축구장, 풋살장, 체육공원, 제방정비 등을 올해 연말 준공을 추진하고 있다. 청도지구 수해상습지 개선사업에는 총 사업비 360억원 중 42억원을 투입해 상습침수지역 해소와 친수공간인 파크골프장을 조성할 계획이다. 수해복구사업으로 추진 중인 관하천은 총 사업비 243억원 중 82억원을 투자해 재해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또한 청도군은 올해 신규사업으로 유호지구 생태하천조성사업에 150억원을 확보해 올 상반기 발주한다. 화양읍 토평리에서 각남면 예리리 일대의 고향의 강 정비사업에 200억원을 확보해 경상북도에서 실시설계를 착수할 예정이다.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추진중인 운문댐직하류 정비사업(1공구)에 140억원을 투자해 사업 시행 중에 있고 동창천 기본계획 수립이 완료되면 연차적으로 2공구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청도군이 추진중인 중심 하천 청도천과 동창천이 새롭게 변모해 재해예방은 물론 주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돼 주민복지에도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기환 청도군안전건설과 과장은 “하천이 새롭게 변모해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군민건강에 이바지하는 최고의 하천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