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설관리공단은 연말을 맞아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사랑의 손길을 전하기 위해 사랑의 빵만들기 행사를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공단 직원들은 이날 오전 일찍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동부 봉사관 2층에 모여 직접 빵을 만드는 시간을 가졌다. 약 20명 정도 모인 직원들은 적십자사의 제빵사들에게 기본적인 빵 만들기 과정을 배운 후 직접 반죽을 하고 오븐에 빵을 구워 우리 지역의 취약 계층에게 전달할 빵을 만들었다. 이날 행사는 총 2부로 나누어져 1부인 오전 시간에는 빵을 만들고 2부인 오후 시간 동안에는 선린애육원을 방문해 정성을 다해 만든 빵을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김완용 이사장은 “연말을 맞이하여 우리 직원들이 따뜻한 마음을 우리 이웃에게 전달하는 훈훈한 시간이었다. 특히 직접 만든 빵에 사랑과 정성을 담아 함께하는 세상 만들기 구현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었던 것 같아서 마음이 뿌듯하다. 앞으로도 우리 공단은 지역사회와 함께 훈훈한 동행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오늘 만든 빵이 우리 아이들과 이웃에게 아주 작은 행복의 불씨가 되었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