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경찰서(서장 정흥남)는 지난 6일 경찰관과 어머니경찰대 10여 명이 청도지역의 청정한 학교분위기 조성을 위해 야간 순찰을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청도서에 따르면 정월대보름 행사를 마치고 흥분된 분위기에 도취되어 탈선이 예상 되어지는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계도를 실시했다. 특히 학교 폭력 등 사건사고가 발생될 소지가 큰 지역인 인적이 드문 골목안과 청도천 고수부지 등에 대해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경찰관과 합동해 순찰을 했다. 합동순찰에 참여한 어머니경찰대 대원중 한명은 “내고장 청도에서의 학교폭력은 우리가 앞장서서 근절 시키고야 말겠다. 이러한 순찰이나 캠페인에 앞으로도 적극 동참하겠다”고 전했다. 청도=조윤행기자 joyh@ksmnews.co.kr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