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저출산고령화대책과 박만수 노인정책담당이 노인복지분야에 대한 다양한 시책발굴과 효 실천 분위기 확산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사)한국효도회 중앙회장상을 수상했다. (사)한국효도회 포항시지회에서는 24일 포항문화예술회관에서 효편지 수상대상 학생과 학부모, 효도회 회원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효행자 및 효편지 당선자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이 행사는 경로효친사상 계승과 효 실천 분위기 확산을 위해 효행자를 발굴 시상하는 것으로 포항시 박만수 노인정책담당은 포항시가 경로효친도시가 되는데 크게 기여한 점이 인정돼 중앙회장상을 받았다. 기북면 윤미애(52)씨는 오랜 세월 노부모를 극진히 봉양하고 교통사고로 시누이가 세상을 떠나자 시누이 자녀 2명을 4명의 자녀와 함께 키워 대학까지 공부시키는 등 헌신적인 사랑과 효행을 실천, 중앙회장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사를 하며 노모를 극진하게 부양한 손선희 씨는 (사)한국효도회 경북도회장상을의 수상자가 됐다. 이날 행사에서 (사)한국효도회 포항시지회는 지난 10월 경로의 달을 맞아 효 편지쓰기 공모에서 당선된 우수자 30명(최우수상 1명, 우수상 5명, 장려상 24명)에 대한 시상식도 가졌다. 장상휘기자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