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의 온라인 투표 참여자가 1천만 명을 돌파했다. 엠넷 관계자는 "지난달 24일부터 전 세계 네티즌을 상대로 진행한 다양한 분야의 최고 뮤지션을 뽑는 온라인 투표에 이날 오전 8시를 기준으로 191개국 1천만 명이 넘는 네티즌이 참여했다"고 19일 말했다. 국가별 투표 비율(17일 기준)로는 중국이 48%(453만 명)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고, 이어 한국 13.5%(127만 명), 대만 6.8%(65만 명), 말레이시아 5%(46만 명), 태국 3.8%(36만 명), 미국 3.7%(35만 명) 등 순이었다. 엠넷 측은 투표자의 87%가 해외 팬이고 투표 국가도 191개국에 이르는 등 한류에 대한 세계적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지역별로는 중국에서 그룹 `신화`, 일본·대만·홍콩·싱가포르·브라질·캐나다·페루·멕시코·영국 등지에서 `샤이니`, 한국·미국·말레이시아·태국·필리핀·인도네시아·베트남·러시아·호주·프랑스 등지에서는 `엑소`가 강세를 보였다. 행사를 총괄하는 CJ E&M 신형관 상무는 "온라인 투표 참여를 보고 다시 `MAMA`에 대한 관심과 기대를 확인했다"며 "전 세계인이 공감하고 즐기는 무대를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올해 `MAMA`는 오는 22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AWE)에서 열린다. 연합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