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은 지난 12일 평해읍을 시작으로 공공비축미곡 3만200가마를 매입할 계획이며 이중 40% 정도가 대형포대(톤백)벼로 매입한다. 지난해에는 소형포대벼(40㎏/포) 수매에 따른 일손부족으로 대농가들이 출하를 기피해 계획량의 20% 정도가 매입에 응하지 않았으나 올해는 매입방법의 획기적인 개선으로 농업인들이 추가 매입을 희망하고 있다. 특히 군에서는 공공비축미곡 매입에 따른 농업인들의 편의도모 및 비용절감을 위해 시설장비(판저울, 곡물이송기, 파렛트, 톤백용 포대등)와 출하 건조비(2000원/포)를 지원해 어려움에 직면해 있는 농촌에 활력을 주고자 부단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창열 친환경농정과장은 “농업인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개발해 내년에는 농협과 협조해 대형포대(톤백)벼 매입비율을 70%까지 높일 계획”이라며 “수매현장에서 만난 농업인들도 울진군의 현장농정이 아주 만족스럽다며 농정시책에 크게 기대했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