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최대방송사인 NHK에서 방송되고 있는 어학프로그램 `한글강좌`가 16일부터 18일까지 안동의 주요관광지를 촬영한다. 일본 NHK방송사의 `한글강좌`는 한국어나 한국문화에 관심이 많은 일본인이 시청하는 프로그램으로 일본 내 어학프로그램 총 40개 중 가장 인기 있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텍스트로 발간되는 월간 `한글강좌`는 월 24만부나 판매되며 일본 내 어학잡지 중 가장 많이 판매되어 지속적으로 1위를 고수하고 있다. 이 프로는 한류스타 2PM과 일본 유명방송인이 출연해 진행하고 있으며, 과거에도 한류스타들이 대거 출연해 진행함으로서 시청하는 연령층도 20대부터 60대로 다양하며 매우 인기 높은 프로그램이다. 이번 촬영은 세계문화유산 하회마을과 부용대, 삼신당 느티나무, 충효당, 세계탈박물관 및 작업실, 하회별신굿놀이, 안동찜닭골목 등 안동의 문화와 특산품 등 다양한 매력을 촬영한다. 이번 촬영분은 내년 1월 한 달 동안 매주 월요일 밤10시 25분 동안(재방송 토요일 아침6시) 일본 전역에 방송된다. 한편 이번 촬영을 통해 안동의 우수한 문화가 TV 전파를 통해 일본 전역에 방영되면 엔저현상으로 감소된 일본인 관광객 유치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