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는 “국민행복, 희망의 새시대”를 열어가고자 하는 신정부의 정책에 부응하고자 지난10일 간부간회의시 정부3.0의 이해를 돕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개방과 공유, 소통과 협력의 정부3.0 추진배경과 과제에 대한 전직원의 전체적인 공감대 형성을 통해 자체 실정에 맞는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와 협업과제 발굴 등에 역점을 둔다는 방침이다. 정부3.0의 가치가 빠른 시일내에 공유․확산될 수 있도록 7월중에 외부강사를 초빙해 전직원 대상 교육을 실시하는 등 전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를 주관한 김승태 부시장은 “정부운영 패러다임이 정부중심에서 국민중심으로, 이제는 국민 개개인 중심으로 변화하고 있다. 앞으로 모든 업무는 정부3.0에 초점을 맞춰 추진해야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정부3.0이란, 공공정보를 적극 개방․공유하고 부처간 칸막이를 없애 소통․협력함으로써 국민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일자리 창출과 창조경제를 지원하는 새로운 정부운영 패러다임이다. 조영준기자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