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래드 피트가 제작·주연한 영화 `월드워Z`가 개봉 첫 주말 예매 점유율(이하 예매율) 1위를 차지했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전날 개봉한 `월드워Z`는 이날 오전 9시를 기준으로 예매율 47.8%를 기록했다. `월드워Z`는 개봉 첫날 전국 798개 상영관에서 관객 23만9천99명(시사회 포함 누적관객수 24만2천447명)을 끌어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도 차지했다. 김수현 주연의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20.5%)는 예매율 2위였다. `은밀하게 위대하게`는 잇따른 할리우드 블록버스터의 공습에도 승승장구하며 20일 현재 누적관객수 567만1천33명을 기록, 이번 주말 600만 돌파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슈퍼맨 시리즈의 `리부트`(시리즈의 연속성을 버리고 처음부터 새롭게 시작하는 것)인 `맨 오브 스틸`(20.3%)은 3위로 밀려났다. 누적 관객수는 155만2천226명이다. J.J.에이브럼스 감독의 `스타트렉 다크니스`(2%)는 예매율 4위였다. 이창재 감독이 비구니 스님들의 세계를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길위에서`가 예매율 1.1%로 5위에 올랐고, 911 콜센터 요원의 사투를 그린 할 베리 주연의 영화 `더 콜`(0.9%)이 그 뒤를 이었다. `토토의 움직이는 숲`(0.8%)과 `크루즈 패밀리`(0.8%), `무민가족의 한여름 대소동`(0.5%) 등 애니메이션 3편도 잇따라 예매율 상위 10위권 안에 이름을 올렸다. 가수 겸 배우 김창완이 생애 첫 주연을 맡은 스릴러 영화 `닥터`(0.7%)는 예매율 9위를 기록했다. 이번주 개봉 영화는 `월드워Z`, `더 콜`, `닥터`, `꼭두각시`, `이별계약`, `로봇G`, `버니`, `어느 예술가의 마지막 일주일` 등 27편이다.연합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