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이태헌기자]경북지방우정청과 (사)경북지방정우회는 10일 본청 대회의실에서 ‘우체국 시니어 보이스피싱 예방단’ 출범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나날이 교묘해지는 새로운 수법의 금융사기로부터 우체국 예금 고객을 보호하고 지속적인 피해 예방 활동을 위해 금융사기 피해예방 인지도가 높은 우체국 퇴직공무원 단체인 (사)경북지회정우회와 손잡고 대국민 대상으로 효과적인 예방과 대응 활동을 전국 최초로 시도한 점에서 의미가 크다.   경북지방우정청은 지난해 경북경찰청과 사이버범죄에 대한 체계적인 예방 협업체게 구축을 위해 기관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고, 보이스피싱 예방의 날 운영, 직원 역량강화 및 사기진작 활동 등으로 ‘2023년도 전기통신금융사기 예방 최우수청’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향후 ‘우체국 시니어 보이스피싱 예방단’은 권역 내 중장년시설 방문 등을 통해 금융사기에 취약한 시니어를 집중대상으로 다각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해 든든한 고객 안전지킴이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현호 경북지방우정청장은 “우체국 시니어 보이스피싱 예방단 활동을 통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우체국금융 안전망 구축으로 신뢰받는 국민 우정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