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정다원기자]10일 오전 8시50분쯤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영일만대로 자동차전용도로에서 흥해 방향으로 달리던 25톤 트레일러가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중앙분리대를 넘어가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트레일러가 중앙분리대를 넘어가는 과정에서 연료통이 파손되면서 불이 났고 반대편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 2대가 추돌했다.불은 트레일러 뒤를 따라오던 승합차로 옮겨붙어 전소됐다.사고로 약 1시간 정도 영일만대로 4차로 양방향이 전면 통제되면서 출근길 시민들이 극심한 불편을 겪었다.경찰은 트레일러가 빗길에 미끄러진 후 도로 옆 옹벽을 들이받아 그 충격으로 중앙분리대를 넘어간 것으로 보고 트레일러 운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