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이태헌기자]경북도교육청정보센터는 20일 전 직원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을 4층 배움터실에서 실시했다.이번 교육은 매년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 이수가 의무화됨에 따라 국가응급재난교육원 전문 강사(권려원 교수)를 초빙해 △성인 및 소아 심폐소생술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기도폐쇄 등 응급상황 시 처치법 순으로 이론 및 실습 교육이 이뤄졌다.교육에 참여한 한 직원은 “심정지 환자의 골든타임은 단 4분에 불과하다고 알고 있는데 오늘 교육으로 골든타임에 대처하는 심폐소생술을 보다 쉽고 정확하게 알게 되어 매우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백영애 관장은 “사회적으로 위급상황이 늘고 골든타임의 올바른 응급처치법을 배우고 숙지하는 것이 매주 중요하다”며 “응급상황 발생 시 누구나 주저하지 않고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응급처치 관련 교육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