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이태헌기자]대구동부고는 지난 19일 대한적십자사 대구광역시지사에 청소년적십자(RCY) ‘우정의 선물상자’를 제작해 전달했다.청소년적십자(RCY) ‘우정의 선물상자’는 RCY 단원들이 연필, 지우개, 공책, 색연필 등 학용품으로 선물상자를 구성해 국·내외 어려운 청소년을 돕는 활동이다.이날 대구동부고에서 전달한 ‘우정의 선물상자’는 전교생 800여 명이 기부한 새 학용품(50만원 상당)으로 마련되어 의미가 깊었으며, 이를 동부고 RCY 단원들이 직접 제작하며 나눔의 가치를 되새겼다.최상도 대구동부고등학교장은 “동부고는 창의·융합형 인재 육성과 더불어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며, 더불어 살아가는 힘을 길러주는 것을 교육 목표로 하고 있다. 전교생 모두 우정의 선물을 준비하며, 나눔의 필요성과 지구촌 시민으로서의 역할에 대해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됐길 바란다”고 전했다.한편, 대구적십자사는 대구동부고의 우정의 선물상자를 RCY 해외봉사활동과 연계해 도움이 필요한 국가에 지원할 계획이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