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김용묵기자] 상주시는 지난 7~9일까지 서울시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리는 ‘성공귀농 행복귀촌 박람회’에 참가해 상주시의 다양한 귀농귀촌 정책 홍보활동을 펼쳐 관심을 끌었다. 상주시는 지자체 홍보관에서 귀농귀촌 홍보·상담 부스를 운영해 도시민과 예비 귀농귀촌인들을 대상으로 △귀농귀촌인 주거임대료 지원 △귀농귀촌인 주택수리비 지원 △귀농인 농지임차료 지원 등 상주시 귀농귀촌 다양한 지원정책 소개와 함께 △농촌에서 살아보기 △상주서울농장 운영 사업 △이안면 두 지역 살기 운영 사업 등 지역 체험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또한 상주 쌀, 오이, 곶감 등 지역의 우수 농산물과 가공품들을 전시하고 상주시가 가진 지리적 강점과 잘 갖춰진 농업인프라를 적극 홍보해 귀농의 최적지로 상주를 알리는 데 역점을 뒀다. 차형원 미래정책실장은 “상주시 천혜의 자연환경과 다양한 지원 정책들이 귀농귀촌으로 새로운 인생을 도전하는 도시민들에게 도움이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