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백한철기자]안동시 중구동 적십자봉사회는 지역 내 어르신과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을 나누기 위해 이틀에 걸쳐 경로당에 사랑의 빵 나눔 행사를 가졌다.이번 행사로 지난달 27일, 지난 3일 이틀에 걸쳐 중구동 경로당 10개소에 직접 만든 빵 300개를 전달했으며, 경로당 2개소에서는 적십자봉사회가 직접 준비한 공연을 선보였다.중구동 적십자봉사회는 사랑의 빵 나눔 및 고기 나눔 봉사뿐 아니라 소외된 이웃 돌보기, 집수리 등 꾸준한 지역 봉사활동을 통해 더불어 사는 중구동을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다.김천종 적십자봉사회장은 “소외된 어르신들의 외로움을 달래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 빵이 따뜻한 선물이 됐길 바란다”고 전했다.장명숙 중구동장은 “항상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주시는 적십자봉사회에 감사드리며, 따뜻한 날씨만큼 정이 넘치는 중구동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