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백한철기자]안동시는 지난 1~2일까지 1박 2일 동안 `2024년 안동시 다둥이 가족캠프`를 개최했다. 이번 가족캠프는 가족과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저출생에 대한 인식 개선과 다둥이 가족의 육아·양육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부모의 부담감을 줄이기 위해 개최됐다. 개최 장소는 안동시 최초 1종 미술관인 송강미술관 전정 잔디밭에서 캠핑 형태로 진행됐다.이날 행사는 가훈 만들기, 미술관 관람, 버블&마술쇼, 미술관음악회, 가족화합 레크레이션 등으로 진행됐다.  행사에 참여한 한 가족은 “사춘기를 보내고 있는 자녀가 있어 평소 대화하는 일이 적었는데, 이 행사를 통해 자연스러운 대화로 친밀감을 쌓는 계기가 됐으며, 가족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느꼈다”고 전했다.박재성 지방시대정책실장은 “하반기에는 참여 가족을 확대해 가족의 소중한 추억 쌓기에 안동시가 앞장서겠으며, 저출생에 대한 인식 개선과 다양한 인구정책을 발굴·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