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백한철기자]NH농협 중앙회 서울중앙본부 소속 안동 출신 모임인 ‘영가회’ 회원들이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안동시에 고향사랑 기부금을 전달했다.농협 서울중앙본부 김철회 상호금융기획부장과 안동시지부 이광현 지부장 등 임직원은 지난달 31일 안동시장실을 찾아 영가회 회원들의 고향사랑의 뜻을 모은 기부금 700만원을 권기창 시장에게 전달했다.영가회를 대표해 전달식에 참석한 김철회 부장은 “지난해부터 시행된 고향사랑기부제를 계기로 고향 발전을 위해 회원들과 고향사랑 기부금을 기탁하기로 의견을 모았다”라며 “앞으로도 꾸준히 고향 안동의 발전을 위해 회원들과 힘을 모아 응원하겠다”고 전했다.권기창 시장은 “소중한 마음을 모아 주신 농협중앙회 서울중앙본부 영가회 회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전해주신 기부금은 지역 발전과 안동시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소중한 곳에 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