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주철우기자]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이하 한울본부)는 지난 13일 ‘신한울3,4호기 주설비공사 현장 민원실(상생협력실)’을 개소했다. 현장 민원실은 원전 건설사업 최초로 지역주민과 협력사 직원의 민원 해소를 위해 만들어졌다.민원인의 접근성을 높이고자 한울본부 남문 외부 진입로에 민원실을 설치했고, 전담 민원 담당자를 상주시켜 민원인이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했다.지역주민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위해 건설 현장 민원실과 더불어 신한울 3,4 홈페이지 내에 온라인 민원 접수 공간도 마련할 예정이다.이세용 한울본부장은 “한울본부는 앞으로도 신한울3,4호기 주설비공사로 인한 각종 민원을 경청하고,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편리한 민원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