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주철우기자]울진군은 지난 27일 울진군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여름철 풍수해 대비 준비 사항 점검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박세은 부군수 주재로 군청 관계부서 및 울진소방서, 울진경찰서, 제5312부대 15해안감시기동대, 포항국토관리사무소 울진출장소, 한국전력공사 울진지사 등 유관 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회의에서는 경북도 도지자 주재 영상회의를 참관하고, 군청 관계 부서 및 유관 기관별 여름철 풍수해 대비 사전 준비사항과 향후 대처계획을 논의했다. 더불어 재난 상황 발생 시 유관기관과의 상호 협조 방안에 대한 협의도 이어졌다. 박세은 부군수는 “지구 온난화에 따른 기후변화로 자연 재난대응이 어려운 상황”이며, “위험 마을별 담당 공무원을 지정하고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관계부서 및 유관기관의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사전 대비에 최선을 다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울진군은 군민들이 재난·재해로부터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사전점검 및 조치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우수기 집중호우로 인한 하천 범람 등으로 인한 수해에 대비하고자 울진군 전역 준설 사업을 추진하였으며, 재해취약 가구 및 각종 사업장 안전 점검, 관광객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또한 올해부터 군민 안전보험 보장 범위를 확대해 최고 3천만원 한도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