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주철우기자]울진해양경찰서는 어선 좌초 등 선박사고 시 해양오염 발생을 가정해, 기름 유출예방 및 방제를 위한 `저수심 기름이적장비, 유회수기, 오일펜스`를 활용한 민·관합동 방제대응기술 교류 및 팀워크 훈련를 지난 22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울진해양경찰서와 해양환경공단 포항지사 간의 긴급구난 방제대응팀과 강구수산업협동조합, 민간 해양자율방제대 등 유관기관이 함께 참여하여 방제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훈련 진행은 어선 좌초 상황을 가정해 △오일펜스 설치, △선박 연료유 이적, △유회수기 및 유흡착재를 이용한 방제작업 등 상황으로 전개되었으며, 각 상황별 장비 운용을 위한 기술적 토의 및 운용을 통해 실제 사고 현장에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훈련을 실시했다. 장윤석 울진해양경찰서장은 “해양오염사고 발생 시 민·관의 유기적인 협력으로 깨끗한 해양환경 보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