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주철우기자]울진해양경찰서는 범국민 구명조끼 입기 활성화(적극행정)를 위해 구명조끼 자율여함을 6월부터 정식운영 한다고 밝혔다.   구명조끼 자율대여함은 울진‧영덕군 내 안전관리요원이 배치되지 않는 해변가 23곳에 설치돼 있다. 구명조끼 자율대여함의 위치는 네이버 검색창에 `자율대여함`을 검색 하거나, 아이나비, 현대오토에버 등 차량 네비게이션을 검색을 통해서도 위치확인이 가능하다. 장윤석 울진해양경찰서장은 “6월부터 구명조끼가 필요한 피서객은 언제든지 구명조끼 대여함에서 자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바다의 안전벨트는 구명조끼”임을 강조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