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주철우기자]울진군 근남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1일 저소득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50세대를 대상으로 올해 다섯 번째 ‘마음담은 김치・반찬지원사업’을 실시했다. 한수원(주)한울원자력본부로부터 예산을 지원받아 추진 중인 사업으로, 근남면 새마을부녀회에서 추어탕, 짜장, 꽈리고추 멸치볶음, 석박지, 모듬 튀김 등 영양 가득한 국과 반찬을 정성껏 준비했고, 각 마을 복지 이장들이 대상자들의 건강과 안부를 살피며 직접 전달했다. 이은용 민간위원장은 “점점 더위지는 날씨에 정성껏 준비한 반찬이 어르신들의 건강을 챙기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손인수 근남면장은 “반찬 나눔 봉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새마을부녀회 회원들과 협의체 위원 및 복지 이장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민·관의 유기적인 협력으로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