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권호경기자]김천시 어모면에 있는 제일어린이집(원장 임은정)은 어린이들이 먹고 난 우유 팩을 모아서 김천시의 재활용 자원 교환 사업에 동참했다. 어모면 제일어린이집은 작은 우유 팩이라도 재활용 실천을 어릴 때부터 습관화해 환경을 사랑하고 아끼는 마음을 갖고자 우유 팩 1천장을 일반쓰레기봉투(20L)로 교환했다. 어린이 1인당 20개의 우유 팩을 깨끗이 씻어 곱게 접어와 쓰레기봉투 1장과 맞교환하는 모습이 사뭇 진지하고 뿌듯해 했다. 임은정 원장은 “재활용 자원 교환 사업에 참여해 재활용품 활성화를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됐고, 어린이들이 올바른 분리배출을 통해 재활용 활동에 동참해 친환경 나눔을 배우는 귀중한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꾸준히 참여해 환경 사랑을 실천하겠다”고 했다. 김영호 어모면장은 “면 행정복지센터에 어린이 손님들이 방문해 사무실 분위기가 밝고 활기차다. 자원재활용을 통해 환경을 보호하고 깨끗한 사회를 만드는 데 이런 작은 실천이 꼭 필요하다. 이렇게 훌륭히 가르치시는 어모면 제일어린이집 원장님과 선생님들 고생 많으시고,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자원재활용 교환 사업에 자주 동참해 달라. 대환영이다”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