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권호경기자]김천시 복지기획과는 지난 4월부터 직원 간의 화합과 소통을 도모하고 조직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시작한 ‘제1차 청렴 마니토 활동’을 성황리에 마무리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무실 내 직원 간 소통을 활성화하고 경직된 조직문화 개선하기 위해 계획된 이번 ‘청렴 마니토 활동’은 복지기획과 전 직원이 동참해, 상대 마니토를 비밀스럽게 관찰하고 직장스트레스 대처 방법을 상대방과 공유하면서 수평적이고 활기찬 직장 분위기를 조성했다. 이에 지난 17일 ‘제1차 직원 모두가 행복한 청렴마니토 활동 보고’를 통해 서로의 활동 내용을 공유하면서 직원들 간의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 직장스트레스를 해소할 방안에 대해 논의하며, 제2차 청렴 마니토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부풀렸다. 김경하 복지기획과장은 “전 직원이 한 달간 동료에 관한 관심과 애정을 높이고 소통하면서, 더욱 유연하고 활발한 사무실 분위기를 몸소 느꼈다”며 “이러한 화합과 소통으로 행정에서 최적의 팀워크를 형성해 행정서비스의 질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복지기획과는 ‘직원 모두가 행복한 청렴 마니토 활동’을 한 달 단위로 대상을 바꿔가며 연말까지 추진할 예정이며, 내ㆍ외부 청렴도 향상을 위해 보조사업자 대상에 대한 교육, ‘청렴 나무 가꾸기 활동’ 진행, 청렴하고 청결한 사회를 위한 ‘청(淸)텀블러 제작ㆍ사용’ 등 다양한 청렴 강화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