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동수기자]예천군은 18일부터 다음 3일까지 16일간 관내 표본가구로 선정된 708가구를 대상으로 ‘2024년 경북도 및 예천군 사회조사’를 실시한다. 사회조사는 삶의 질과 관련된 군민의 주관적 의식과 사회적 관심사 등을 파악해 지역 사회 연구 기초 자료 및 정책 수립에 활용하기 위해 매년 실시된다. 조사 대상은 통계청에서 선정한 지역 내 표본 가구의 가구주와 만 15세 이상 가구원이며 조사내용은 주관적 행복, 가구와 가족, 건강, 주거, 교통, 교육 등에 관한 항목으로 총 49개 문항(경북도 공통항목 42문항, 예천군 특성항목 7문항)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조사는 조사원이 대상 가구를 직접 방문하는 면접조사 방식과 각 가구의 개별코드 접속을 통한 인터넷 조사 방식을 병행해 실시한다. 한편 군은 지난 12일, 조사요원 14명을 대상으로 정확한 통계 자료 수집을 위한 조사 지침 및 조사표 작성 등에 대한 사전 교육을 마쳤다. 김학동 군수는 “수집된 조사 자료는 통계법상 통계 목적으로만 사용된다”며 “사회조사 결과는 정책 수립에 직결되는 중요한 데이터인 만큼 대상 가구의 적극적인 참여와 성실한 답변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