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이동구기자]청송군은 지난 14일 군청 미래도약실에서 읍면장, 주민대표 그리고 중간지원조직 등이 참석한 가운데 농촌협약 체결을 위한 생활권단위 추진위원회를 개최했다.   농촌협약은 농촌지역의 효율적인 발전을 위하여 농림축산식품부와 시·군이 협약을 체결하고 공동으로 투자하는 것으로, 협약 체결 시 5년간 최대 300억원의 국비가 지원되며 청송군은 2024년 신청을 계획 중에 있다. 군은 이번 회의에서 지난 8~9월까지 2달간 각 지역별로 진행한 `생활권단위 주민위원회`의 결과를 확인하고 농촌협약 대상 사업에 대한 추가적인 검토를 진행하는 등 열띤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한편 생활권단위 추진위원회의는 청송군 생활권단위 활성화계획 수립을 위한 세부사업에 대한 협의와 조정 및 정보의 공유 그리고 주민 이해 증진을 위한 역할을 수행한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청송군은 2024년 농촌협약 선정과 지역 발전을 위해 지역주민과 행정기관이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면서 “주민들의 소중한 의견들을 면밀히 검토하여 모두가 행복한 청송군의 발전을 이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