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김용묵기자]경북교육청은 지난 25일 더케이호텔 경주에서 학교 담 경북교육청은 지난 27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3주간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이후 고등학교 3학생들의 정서적 안정을 위한 특별 심리상담을 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특별 심리상담은 수능 후 심리적 위기 상황이 우려되는 고등학교 3학생의 집중적인 심리평가-상담-치유 서비스 제공과 Wee클래스-Wee센터의 적극적인 연계 활동을 통한 학생 심리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고등학교 Wee클래스에서는 수능에 따른 심리 위기 학생들에게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개인 상담과 집단 상담을 진행하고, 보호자와 교사들에게도 자문 활동을 진행한다. 또한, 22개 교육지원청 Wee센터와 단위 학교 Wee클래스를 대상으로 수능 스트레스 대처와 감정조절을 위한 ‘맞춤형 상담’과 임상심리사의 전문적인 ‘심리평가’를 제공하여 심리적 고위기 학생을 전문기관과 연계한 상담과 치료도 병행․지원한다. 김종현 학생생활과장은 “수능 후 불안감을 느끼는 학생들은 혼자 고민하지 말고 Wee클래스와 Wee센터에 도움을 요청하기를 바라며, 학생들이 긴장감과 불안감을 해소하고 심리 정서적 안정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