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이태헌기자]2023 대구광역시 구·군 연합 합창제가 오는 29일 오후 7시30분 서구문화회관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 서구문화회관, 서구여성합창단의 주관으로 대구광역시 7개 구·군 합창단이 한자리에 모여 지난 1년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뽐내는 자리로 서구여성합창단, 달성군립합창단, 행복북구합창단, 중구여성합창단, 수성구여성합창단, 달서구립합창단, 동구합창단이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사할 예정이며, 특별출연으로 테너 김준태, 최호업, 바리톤 손재명, 피아노 최다솜 으로 구성된 포텐짜의 공연으로 연합합창제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갈 예정이다. 대구광역시 구·군합창단연합회는 매년 구·군 연합합창제를 통해 수준 높은 합창음악으로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합창단 간에 상호 교류를 통해 지역 문화예술의 진흥에 이바지하고 있다. 이번 공연은 무료 공연으로 선착순 입장으로 진행하며, 자세한 사항은 서구문화회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황영희 서구문화회관 관장은 “7개 구·군 합창단의 문화회관 공연을 환영하며 아름다운 선율로 늦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공연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