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신일권기자] 경상북도영천교육지원청(교육장 김희수)은 24일 포은초등학교에서 학생, 학부모, 교원 간 상호존중 문화 정착을 위해 포은초 학생회 및 학부모회와 함께 등굣길 교원 깜짝 응원 이벤트와 아동학대예방 캠페인을 동시에 실시하였다. 포은초등학교 학생회와 학부모회, 영천교육지원청 직원들이 함께한 이 날 행사에서는 따뜻한 음료와 떡을 등굣길에 만난 교원들에게 전달하며 응원과 격려의 마음을 전했다. 또한 교원 깜짝 응원과 동시에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캠페인을 펼치며 학교는 학생과 교원이 함께 행복한 공간이 되어야 한다는 것을 홍보하였다. 출근길에서 예상하지 못한 응원의 환호성과 격려의 박수를 받은 포은초 한 교사는 잠시 놀란 표정을 지었지만, 행사의 취지를 알고 나서 양손을 흔들고 웃으며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기도 하였다. 행사에 참여한 영천교육지원청 김희수 교육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학교 현장에서 선생님들의 교권과 아동의 인권이 다 같이 보호받고, 학교의 구성원들끼리 서로 존중하는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