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신일권기자] 제22회 대한체육회장기 생활체육 전국시군구대항 검도대회가 지난 25일, 26일 양일간 영천체육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대한검도회가 주최하고 경상북도검도회와 영천시검도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에는 전국 12개 시도 32개 시군에서 초등학생부터 청장년층 동호인에 이르는 7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25일 개인전, 26일 단체전 경기에서 열띤 경쟁을 펼쳤다. 26일 오전 10시에 열린 개회식에는 최기문 영천시장, 박봉규 영천시체육회장 등 내빈과 선수단이 함께 참석해 대회 개최를 축하하고 선수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시군구 대항 단체전 결과, 초등 저학년부-경남 사천시, 초등 고학년부-인천 부평구, 청소년부-인천 부평구, 여자부-대구 중구, 대학동아리부-전남 무안군, 남자청년부-인천 부평구, 남자장년부-경북 영천시, 남자중년부-경남 창원특례시가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최기문 영천시장은 “이번 대회가 전국 각지에서 참가한 검도인들에게 선의의 경쟁과 함께 친목과 우의를 다지는 화합의 장이 되기를 바라며, 아름다운 문화유산과 이색적인 관광지가 많은 영천을 자주 찾아 달라.”며 인사말을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