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성낙성기자]성주군지역아동센터연합회는지난 24일 성주문화예술회관 3층 소강당에서 지역아동센터 이용 아동 및 학부모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성주군 지역아동센터 연합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발표회는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의 활동 영상 상영으로 시작하여 4개소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의 바이올린 및 오카리나·우쿨렐레·피아노 연주, 합창 및 태권도, 댄스공연 등 다양한 장르로 진행됐으며 아동들이 손수 만든 작품도 함께 전시해 아동들이 주체가 된 행사로 눈길을 끌었다. 또한 종사자에 대한 표창으로 그동안의 노고를 격려했다. 박옥연 연합회장은 “한 해동안 아동들이 준비한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게 돼 기쁘며 아이들이 그동안 센터에서 배운 예술적 재능을 발표하며 표현력을 키워나가는 계기가 됐을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스스로의 소질과 잠재력을 발견하고 자존감을 향상시키는 성장 발판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발표회를 통해 아이들이 꿈과 끼를 뽐내며 자신감을 높이는 시간이 됐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성주군에서는 아이들이 안전한 돌봄환경에서 자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