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최종태기자]포항시는 지난 24일 구룡포지역아동센터에서 ‘캠코브러리 39호점’ 개소식을 가졌다. 캠코브러리는 ‘캠코(KAMCO)’와 ‘도서관(Library)’의 합성어로,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어린이·청소년 학습환경 개선과 독서 활동 지원을 위해 지역아동센터 내 노후 공간을 리모델링해 작은 도서관을 마련해주는 사업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남일 포항시 부시장을 비롯해 권남주 캠코 사장, 김병욱 국회의원, 김재왕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회장 등이 참석했다. 캠코는 이번 39호점 개소를 위해 아동·청소년 권장 도서 구입비 500만 원을 포함해 아동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독서활동을 할 수 있도록 센터 내부 리모델링을 지원했다. 또한 캠코는 앞으로 5년간 도서 구입 및 독서 지도사 방문을 통한 독서 지도 프로그램 등을 체계적으로 도울 예정이다. 김남일 부시장은 “캠코브러리 39호점을 통해 구룡포 지역의 아동들이 책을 읽으며 꿈과 희망을 키우고 더 큰 세계를 향해 나아갈 수 있는 기회를 얻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방과후 돌봄이 필요한 지역사회의 아동을 위하여 지역아동센터 방과 후 프로그램 지원·지역사회 연계 등 종합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