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성낙성기자]성주군 수륜농협 직원 20명과 고령군 쌍림농협 직원 20명은 수륜농협에서 각자 10만원씩 총 200만원을 상호기부했다. 이날 기부행사에는 수륜농협 김용희 조합장을 비롯한 쌍림농협 박상홍 조합장, 각 농협 직원들 및 수륜면과 고령면사무소 직원들이 참석했다. 고향사랑기부제의 현장 접수터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농협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상호기부가 이뤄졌다 인접해 있는 두 시군의 화합뿐만 아니라 고향사랑기부제 성공적인 정착의 응원까지 더해져 더욱 특별한 의미를 담고 있다.수륜농협 김용희 조합장은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통하여 지역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고향사랑기부가 확산 될 수 있도록 고향사랑기부제를 적극 홍보하겠다”고 전했다.이헌진 수륜면장은 “상호기부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준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고향을 살리고 고향사랑기부제가 더욱더 활성화되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좋은 관계가 지속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