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성낙성기자]성주군 가천면 새마을회회원 20명은 지난 17일 `2023 성주군 새마을회 새마을 환경살리기 운동`의 일환으로 가천교 일대에서 대대적인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이날 정화활동은 새마을지도자, 새마을부녀회, 새마을문고 회원들이 함께 참여해 환경살리기 캠페인, 영농폐가물·생활쓰레기를 집중 수거하며 가천교 아래 하천변 일대를 청소했다.박상학 새마을지도자협의회 회장은 “한결 깨끗해진 거리를 보니 보람이 느껴지며, 앞으로도 깨끗하고 아름다운 가천면을 만들기 위해 환경정화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이난희 가천면장은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쾌적한 환경을 위해 솔선수범해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한 참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정화활동을 실시해 살기 좋은 가천면을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