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권호문기자]군위군, 영진전문대학교가 지난 19일 군청 제1회의실에서 김진열 군수와 최재영 총장, 관계자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제, 문화, 레저스포츠 활성화와 산업 및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이번 협약은 △미래 유망산업 생태계 조성 및 확산, △국제적 항공 허브로 도약을 위한 기반 조성 및 인력 운영, △레저스포츠 산업 활성화 통한 생활 및 관계인구 확대, △문화관광 브랜드 구축, 컨텐츠 창작 등 지역주도 고부가가치 관련 산업 육성을 위한 공공정책의 개발, 협력 등 양 기관은 교육, 연구, 산학협력 인프라 조성을 통한양 기관의 긴밀한 상생과 협력을 이어나갈 전망이다. 특히 대한민국 최초인 파크골프 전공학과에 대해 ‘군위군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한 교육 제안’을 협의함에 따라, 생활체육 및 레져스포츠 활성화에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또한 군위군은 전국최대인 180홀규모의 파크골프장 조성을 추진중에 있다 김진열 군수는 “대구경북의 다양한 인재배출의 요람인 영진전문대학교와 관학협력을 맺게 되어 군민과 함께 감사드리며, 이번 협약이 미래의 더 큰 위상을 가지게 될 양 기관의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군위군은 영진전문대학교와 함께 다가올 공항 중심의 미래도시 건설을 위한 기반이자 대구경북의 성장 원동력이 될 사업들을 성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최재영 총장은 "군위군과 영진전문대학교 모두 높은 시너지를 발휘해 다양한 분야에서 함께 할 일이 많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번 군위군과의 협약과 같이, 영진전문대학교는 레저스포츠, 교육, 연구분야를 넘어서 여러 분야의 협업과 연계를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위상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