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군위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달 27일 우리 주변 소외된 이웃을 찾아 반찬을 지원해 이웃사랑을 실천했다.반찬나눔사업은 지역 내 음식점(업체) 후원으로 6년째 진행하고 있으며, 상황약수삼계탕, 사공축산, 민속떡집에서 매달 정기적으로 후원 중이며, 지난달부터 장원식당이 참여해 따뜻한 온정의 손길을 나누고 있다. 박종윤 위원장은 “폭염으로 건강과 일상생활 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이 든든하게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전달된 반찬이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장판철 읍장은 “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사각지대 발굴에 적극 동참해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군위읍 협의체 위원님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