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군위군 새마을회는 지난 22일 경북 도청에서 주관하는 새마을여인봉사대상 시상식에 참석했다.이번 행사는 1부 문화공연, 2부 특별강연, 3부 의식행사 순으로 진행했으며 부대행사로 시군부녀회 활동사진 전시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서 새마을운동 활성화를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군위군은 △산성면 부녀회장 도인숙씨가 여인상을 △군위읍 부녀회 김순희 씨가 우수부녀회장상을 △부계면 부녀회 홍애신 씨가 외조상을 수상했다. 새마을여인상봉사대상은 경북도새마을부녀회가 주관하는 행사로 올해로 20회째를 맞이했으며, 새마을부녀회의 일원으로서 역할을 모범적으로 수행하고, 지역을 위해서 헌신·봉사한 자랑스러운 새마을여인봉사자를 발굴해 시상하고 더 많은 자랑스러운 새마을여인봉사자들을 배출하는 데 취지가 있다. 이금조 부녀회장은 “행사를 준비해주신 모든 분들의 노고에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주민들을 위해 꾸준히 봉사하며 따뜻한 사회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