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 군위군은 지난 21일 군위 푸드유통센터에서 자두·토마토 비파괴 자동선별기 시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시연회는 김진열 군수를 비롯해 박수현 군의회 의장, 박창석 도의원 및 농협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군은 지역대표 특화작목으로 육성하고 있는 군위 자두 및 토마토의 안정적인 생산과 유통을 통한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군위푸드유통센터에 비파괴 자동선별기를 설치하고 이날 시연회와 함께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군은 맛과 식감이 뛰어난 자두와 토마토 등을 특화작목으로 육성한 결과 지난해 기준으로 지역 내 220농가에서 3100t을 출하해 약 70억원의 농가소득을 올린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자두·토마토 비파괴 4조식 자동선별기 자동 중량 선별은 물론 내부품질과 당도까지 측정하는 비파괴 당도센서를 탑재해 2조식 대비 1.8배의 작업능률은 물론 인력도 절반으로 절감할 수 있는 최첨단 선별시스템이다. 김진열 군수는 “비파괴 자동선별기 도입으로 일손 및 선별 작업 시간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두·토마토 재배농가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스마트 농산물 산지유통시스템 구축으로 규모화와 데이터 활용을 통한 산지 원예농산물의 유통 부가가치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